Cited 0 times in

24 0

원발암 근치술 후 Krukenberg tumor 발병 예측 인자에 대한 분석

Other Titles
 (The) predictive factors for relapse of Krukenberg tumor after removal of primary cancer 
Issue Date
2003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전이성 난소암은 전체 난소암의 5-6%를 차지하며, 이들 중 Krukenberg tumor는 30-40%를 차지하는 비교적 드물지 않은 질환이다. 현재까지 이 종양에 대해서는 이차적인 종양 감축술 이외의 다른 효과적인 치료법이 없으며, 그 예후 또한 매우 불량하기 때문에 이의 발병을 예측할 수 있는 인자에 대한 연구는 매우 중요하다. 본 연구는 한국 여성에 있어 가장 호발하는 암인 위암과 근래에 들어 그 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대장암에서 Krukenberg tumor가 발병하기까지의 기간과 환자군의 임상적 특성, 원발암 근치술 당시 소견, 그리고 종양의 전이에 관여한다고 알려져 있는 matrix metalloproteinase(MMP)-2, -9 발현 정도와의 관련성을 분석하였다. 1986년 1월부터 2001년 12월까지 본원에서 Krukenberg tumor로 진단받은 총 54예(원발암별로는 위암 38예, 대장암 16예)를 대상으로 하여 의무 기록을 바탕으로 환자군의 임상적 특성, 원발암 근치술 당시 소견, Krukenberg tumor 발병까지의 기간을 조사하였으며, 현재 MMP-2와 -9의 면역 조직 화학 염색이 가능하였던 32예(위암 20예, 대장암 12예)를 연구 대상으로 하였다. 위암 근치술을 시행받은 연령은 38.2±9.7세, 발병까지의 기간은 평균적으로 11.7개월이었고, 50세 미만인 경우가 33예(86.8%)로 대부분이었으며, 24예(63%)에서 양측성으로 발병하였다. 대장암 근치술을 시행받은 연령은 51.7±11.6세, 발병까지의 기간은 평균적으로 4.8개월이었고, 50세 이상인 경우가 10예(62.5%)이었으며, 9예(56.2%)에서 단측성으로 발병하였다. 이 두 환자군 모두에서 환자의 연령, 원발암의 조직학적 형태, 분화도, Lauren classification(위암의 경우), 최대 직경, 위치, 림프절 전이 정도, Duke''s stage(대장암의 경우) 등과 Krukenberg tumor가 발병하기까지의 기간과는 통계학적으로 유의성을 찾을 수 없었다. 그러나, 원발암의 침윤 깊이에 있어서는 위암의 경우 그 유의성이 없었으나, 대장암 경우는 침윤 정도가 깊을수록 Krukenberg tumor 발병까지의 기간이 유의하게 짧았다. MMP-2와 -9는 신생 혈관의 생성과 악성 종양의 전이에 연관성이 있다고 보고되고 있으나, 본 연구의 결과에 의하면 위암과 대장암의 경우 이들의 발현과 Krukenberg tumor 발병 기간까지의 관련성은 없었다. 이상의 연구 결과로 현재까지 Krukenberg tumor의 발병에 관여하는 예후 인자로 보고되고 있는 50세 미만의 연령과 원발암 근치술 당시 7개 이상의 림프절 전이가 있었던 경우(위암의 경우), 젊은 연령과 원발 종양이 진행된 병기를 갖는 경우(대장암의 경우) 등은 원발암 근치술 후 Krukenberg tumor가 발병하기까지의 기간을 예측하는데는 효용성이 없음을 알 수 있었다. 그러나, 대장암의 경우 수술 당시 깊은 침윤을 보인 경우 빠른 시일 내에 Krukenberg tumor가 발병할 수 있음을 알 수 있었다. 또한, MMP-2와 -9가 악성 종양의 전이에 관여한다고는 하지만 Krukenberg tumor 발병까지의 기간을 예측할 수 없었다. 그러므로, 원발암 근치술 후 Krukenberg tumor의 발병율(3년내 6.7%)이 낮기는 하지만 일단 발병하면 그 예후가 매우 불량하고, 발병까지의 기간을 예측할 수 있는 인자가 미흡하기 때문에 폐경 이후의 환자에서는 난소에 대한 이차적인 종양 감축술에 따른 부담을 줄이기 위해 예방적 난소 적출이 고려될 수 있다. 그러나, 폐경 이전 여성의 경우에는 난소 적출에 따른 문제점을 방지하기 위해 예방적 난소 적출보다는 조기에 이를 발견하기 위한 가능한 분자 생물학적 검사를 포함한 철저한 추적 관찰이 요구되어질 것으로 사료된다.
[영문] Among metastic ovarian cancers, which account for 5-6% of ovarian cancers, Krukenberg tumor occurs frequently with an incidence of 30-40%. Not only are there no effective treatments (radiotherapy, chemotherapy, etc.) other than secondary debulking operation, but also due to its poor prognosis, research on the predictive factors for occurrence of Krukenberg tumor has been important. This study assessed the relation between the factors such as clinical characteristics, operative findings of primary cancer, expression of matrix metalloproteinase (MMP)-2, -9 known to be related to cancer metastasis and the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in patients with stomach and colon cancer. From January 1986 to December 2001, 54 patients who were diagnosed as Krukenberg tumor in this hospital were enrolled. Their clinical characteristics, operative findings of primary cancer and the relapse free intervals were reviewed by medical records and 32 currently available paraffin blocks of pathologic specimen were stained with MMP-2 and -9. For stomach cancer, the mean age of gastrectomy was 38.2¡3/49.7 yrs and relapse free interval was 11.7 months. Thirty-three (86.8%) patients were younger than 50 years old and 24 patients had bilateral cancers. On the other hand, for colon cancer, the mean age of colectomy was 51.7¡3/411.6 yrs and relapse free interval was 4.8 months. Ten (62.5%) patients were over 50 years old and 9 patients (56.2%) had iplsilateral cancer. However, the factors such as age, histologic classification of primary cancer, histologic differentiation, Lauren classification (stomach cancer), maximal diameter of cancer, location of primary cancer, number of positive lymph nodes, Duke''s stage (colon cancer) and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was not significantly different in both groups. Nevertheless, although the depth of invasion of stomach cancer had no significant relation with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the depth of colon cancer invasion correlated inversely with relapse free interval. Recently, MMP-2 and -9 have been highlighted for the association with angiogenesis or cancer metastasis. This study, however, revealed no association between MMP-2 or -9 with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From our study, the possible prognostic factors such as younger age (< 50 yrs), lymph node metastasis (≥ 7 nodes for stomach cancer), and advanced stage (colon cancer) had no role for the prediction of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However, deep depth of colon cancer invasion predicted short relapse free interval of Krukenberg tumor. Also, although MMP-2 and -9 suggest cancer metastasis, they were less efficient for the prediction of relapse free interval. As a conclusion, even though Krukenberg tumor shows low incidence (6.7% in 3 yrs) after primary cancer operation, the prognosis is poor and the predictive factors for relapse free interval are few. Therefore, prophylactic oophorectomy for menopausal patients to relieve the burden of secondary debulking operation, and early detection and meticulous follow up of ovarian status for premenopausal patients to overcome the problems arising from prophylactic oophorectomy should be considered.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8399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