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200

Cited 0 times in

한국거주 불법신분 조선족들의 정신건강 및 삶의 질에 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mental health and quality of life of illegal status Korean-Chinese in Korea. 
Authors
 이경매 
Issue Date
2003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한국에 불법신분으로 체류중인 중국 조선족들의 적응과정에서 겪는 어려운 문제들과 정신건강 실태, 삶의 질 및 이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들을 조사하였다. 서울에 위치한 조선족 교회와 단체의 방문자중 불법신분의 조선족 147명(이중 남자 93명, 여자 54명)을 연구대상으로 하였다. 정신건강 측정에는 간이 정신진단검사(SCL-90-R 한국판), 삶의 질의 측정에는 간편형 삶의 질 척도(WHOQOL-BREF)를 사용하였다. 개인적인 인구 사회경제적 특성에 대해서는 별도로 제작된 설문지를 사용하였다.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1. 한국의 불법신분 조선족들은 상대적으로 많은 신체화 증상, 불안 및 공포불안 증세를 보였다. 특히 연령이 적을수록, 한국거주기간이 길어질 수록, 직업이 있는 대상자, 부부동반거주자의 SCL-90-R상 정신건강이 더 나빴다. 2. 한국의 조선족들의 삶의 질의 각 영역 및 전반적인 삶의 질은 한국인에 비해 유의하게 낮았다. 3. 종교신앙이 없거나, 임금체불, 폭행, 산업재해 등 억울함 당한 경험은 정신건강과 삶의 질에 유의미한 부정적 영향을 미쳤다. 성별, 현 결혼상 태, 단체모임 참여도, 귀국계획, 주 근무시간 등은 정신건강 혹은 삶의 질에 부분적으로 영향을 미쳤다. 반면 조선말 억양과 한국어 유창도, 교육수준, 중국에서 거주지와 직업, 월수입이 정신건강과 삶의 질에 미치 는 영향은 유의하지 않았다.4. 삶의 질의 각 하위영역과 SCL-90-R의 각 정신병리간에는 높은 상관관계가 있었다. 특히 삶의 질의 하위영역에서 신체건강이 정신병리에 가 장 큰 영향 주고, 사회관계, 생활환경 만족도가 낮을수록 정신병리가 많 았다. 이상의 결과는 한국에 거주하는 불법신분 조선족들에게 일반 이민자들이 이민과정에 보이는 양상과 다른 특징이 있다는 것과 특히 이들에게는 신체건강에 대한 지원서비스와 체류환경개선이 우선적임을 시사하였다.
[영문] This study was carried out for the purpose of investigating the mental health status of illegal residence Korean-Chinese workers in Korea and their difficult problems of psychiatry, and evaluating risk factors of mental health.Total 147 illegal status Korean-chinese workers(93 male, 54 female) who were visiting Seoul Korean-Chinese church and organization were surveyed. For measuring mental health status, Symptom Check List-90-Revision (SCL-90-R) and World Health Organization Quality of Life assessment instrument-BREF(WHOQOL-BREF) were applied. For more detailed personal demographic informations, the scale of 25-item categories which prepared particularly for this study were used. The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1. Even though the overall mental health of Korean-chinese were within normal limits, somatization, anxiety and phobic anxiety levels were relatively higher than Korean standard level. Especially the yougher, longer stayers in Korea and who were accomanied by couple were worse mental health. 2. Korean-chinese'' scores of almost domains and total scores of WHOQOL-BREF were significantly lower than Korean standard level. 3. Those who not got religion, suffered great losses such as delayed of wages, outrage and occupational accidents etc, indicated significantly worse mental health and life quality than others. However, Korean accent and language problem, education, occupation in China, duration of residence and income in Korea were not the related factors. Partial associated variables were sex, marital status, participation of activities, plan of going home, duty hours. 4. There was high correlation between mental health and each domain of life quality. Especially physical domain was the most significant fator and social relationships and environment were also positively related. The above results would be explained that the Korean-Chinese group in illegal status in Korea had special charateristics that different with the other immigrants. For their mental health, first of all, they need more medical service and better resident environment.
URI
https://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8261
Appears in Collections:
2. Thesis / Dissertation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Master's Degree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iles in This Item:
T007449.pdf 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