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1 253

Cited 0 times in

두경부암의 동시항암제-방사선치료에서 Cisplatin을 근간으로 한 단독항암제와 다제항암제의 치료반응과 부작용에 대한 비교

Other Titles
 Comparison of efficacy and toxicity between concurrent chemoradiotherapy using ci 
Authors
 이영주 
Issue Date
2007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진행된 두경부암의 동시항암제-방사선치료에서는 국소 조절의 효과를 높이기 위하여 방사선 조사와 함께 방사선 감작 효과를 지닌 항암제가 투여된다. 그러나 현재까지 병용되는 항암제치료에 대한 약물의 조합이나 투여 시기 등에 대한 기준은 아직 마련되어 있지 않다. 본 연구에서는 두경부암의 동시항암제-방사선치료에서 다제항암제가 단일항암제보다 우수한 효과를 보이는 지를 확인하기 위하여 cisplatin 단독치료 (C/RT), cisplatin과 5-fluorouracil (5-FU)의 복합치료 (C+F/RT), 그리고 cisplatin과 5-FU, docetaxel의 복합치료 (C+F+D/RT)를 치료 순응도, 부작용, 효과의 면에서 비교 검토해 보고자 하였다. 조직학적으로 편평세포암종으로 증명되었고 원격전이가 없으며 근치적 목적의 동시항암제-방사선치료를 받은 42명을 대상으로 후향적 분석을 실시하였으며 각각 C/RT군은 11명, C+F/RT군은 21명, C+F+D/RT군은 10명이었다. 연령 이외에 각 군간의 환자들의 임상적 특징의 차이가 없었고 각각의 전체 치료반응률은 C/RT - 91.0%, C+F/RT - 100.0%, C+F+D/RT - 77.8%으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P = 0.60). 전체 중앙 추적기간은 18.8개월 (범위, 4.6- 55.6개월)이었고 2년 생존율은 C/RT - 81.8%, C+F/RT - 90.0%, C+F+D/RT - 77.7% (P = 0.66)이었으며 2년 무진행생존율은 C/RT- 54.5%, C+F/RT - 70.0%, C+F+D/RT - 66.6%으로 각 군간의 차이는 보이지 않았다 (P = 0.63). 가장 많은 횟수로 발생한 제 3, 4도 급성 치료 부작용은 호중구감소증이었으며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C+F+D/RT군에서 많이 발생하였다 (C/RT-0%. C+F/RT-20%, C+F+D/RT - 100%, P = <0.0001). 또한 C+F+D/RT군에서는 방사선치료기간 중 휴식기를 가진 환자의 수가 가장 많았으며 (P = 0.02), 치료중단기간이 유의하게 연장되었다 (P = 0.03). 결론적으로 cisplatin을 근간으로 하는 단일항암제와 다제항암제 간에 전체 치료반응률과 생존율, 무진행생존율의 차이는 보이지 않았으나 다제항암제, 특히 docetaxel를 투여한 C+F+D/RT군에서 유의하게 호중구감소증 등의 급성 치료 부작용이 다수 발생하였고 치료중단기간이 연장되는 결과를 보여 치료부작용을줄이고 치료 순응도를 유지하기 위하여 다제항암제의 적용 시에는 보다 적절한 대상 환자의 선택과 용량 제한의 고려가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영문]Concurrent chemoradiotherapy combines radiation therapy with chemotherapy as radiosensitizer to take advantage of synergistic effect on local control in the treatment of head and neck cancer. However the standard concurrent chemoradiotherapy regimen has not yet been defined. This study was designed to compare efficacy and toxicity of concurrent chemoradiotherapy using single agent (cisplatin =[C/RT]) with multi-agent chemotherapy{(cisplatin and 5-flurouracil (5-FU)=[C+F/RT]) and (cisplatin, 5-FU and docetaxel=[C+F+D/RT])} in the treatment of head and neck cancer. Between February, 2002 and February, 2006, 42 patients, histologically confirmed squamous cell carcinoma of the head and neck received concurrent chemoradio-therapy (11 patients in [C/RT], 21 patients in [C+F/RT], and 10 patients in [C+F+D/RT]) in Severance hospital, Seoul, Korea. There was no difference in patients'' clinical characteristics except age. The response rates were 91% in [C/RT], 100% in [C+F/RT], and 77.8% in [C+F+D/RT]), respectively (P = 0.60). The median follow-up for all patients was 18.8 months (range : 4.6-55.6 months). The 2-year overall survival rate were 81.8% in [C/RT], 90% in [C+F/RT] and 77.7% in [C+F+D/RT], respectively (P = 0.66) and the 2-year progression free survival rate were 54.5% in [C/RT], 70% in [C+F/RT], 66.6% in [C+F+D/RT], respectively (P = 0.63). The most common grade III/IV acute toxicity was neutropenia which was developed most frequently in [C+F+D/RT] (0% in [C/RT], 20% in [C+F/RT] and 100% in [C+F+D/RT], P < 0.0001). Number of patients with delay in radiotherapy and the duration of delay in radiotherapy were more increased in [C+F+D/RT]. In conclusion,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in efficacy of concurrent chemoradio-therapy using single agent, cisplatin and cisplatin-based multiagent combination chemotherapy. The severe toxicities such as neutropenia and infection developed more frequently in combination regimen, especially in [C+F+D/RT].
Files in This Item:
T009974.pdf Download
Appears in Collections: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Others (기타) > 2. Thesis
Yonsei Authors
Lee, Young Joo(이영주)
URI
https://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3783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