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42 0

신이식 환자에서 초음파를 이용한 경피적 신생검의 유용성

Other Titles
 Usefulness of ultrasound guided percutaneous needle biopsy in the renal allograft 
Issue Date
1993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신이식술 후 강력한 면역억제제인 동시에 신독성이 있는 cyclosporine의 이용이 보편화 되면서 임상적으로 거부반응를 진단하는 것이 어려워졌다. 이에 이식신에서의 조직학적 변화를 알아내어 진단에 도움을 주는 신생검법이 필요하게 되었다. 모든 신기능을 수행하 고 있는 이식신에서의 신생검은 무엇보다도 안전성과 효율이 풍요하다고 할 수 있겠다. 현재까지 간단한 촉진으로부터 방사선투시, 초음파, 전산화단층촬영등을 이용한 많은 신 생검법의 많은 변형이 있어왔으며 이중 초음파를 이용한 신생검이 비교적 간편하고 안전 하여 많은 이용이 있어왔다. 초음파를 이용한 신생검의 장점은 신피질과 수질을 구별하여 신피질 부위만을 선택적으로 생검함으로써 혈관이나 다른 주요한 장기의 선상을 줄일 수 있다는 점이다. 한편 과거에는 14 gauge 생검침을 사용하였는데 항상 그 합병증이 염려 되었다. 따라서 저자들은 이식신의 병리조직진단을 위하여 새로운 시도인 초음파 유도하 에 14 gauge 생검침 보다 가늘은 18 gauge 생검침을 사용하여 신생검을 시행하고 이의 함 병증을 관찰하였으며 아울러 이식신기능부전의 원인을 알아보았다. 1992년 2월부터 1992 년 12월까지 10개월간 과거에 신이식 수술을 시행받은 64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신생검을 시행하여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1. 이식신 생검을 시행한 64예에서 얻은 생검조직은 60예(93.75%)에서 진단에 충분한 조직을 얻었다. 2. 조직학적으로 85가지의 진단을 하였는데 이를 분류하면 만성 세포성 거부가 35예, c yclosporine득성이 10예, 기존 신질환의 재발이 9예, 급성 혈관성 거부가 8예, 급성 세포 성 거부가 7예, 이식신 사구체염이 5예, 만성 혈관성 거부가 3예, 급성 세뇨관 괴사가 2 예였다. 3. 한 환자에서 신생검 횟수는 3.09±0.77회, 생검된 총사구체 수는 19.53±7.72, 1회 생검당 얻은 사구체 수는 6.02±1.95였다. 4. 생검 전후의 헤모글로빈, 헤마토크리트 수치는 생검전에 비하여 생검직후에는 통계 학적으로 유의있게 차이가 있었으나 (p<0.05) 생검전과 생검후 1일, 2일, 3일에는 차이가 없었다. 5. 생검 전후의 신기능 수치와 혈압은 통계학적으로 차이가 없었다. 6. 신생검후 4예(6.25%)에서 육안적 혈뇨를 보였으며 이중 3예는 아무 치료없이 하루이 내에 자연적으로 소실되었고 3일이상 육안적 혈뇨를 보인 1예에서는 혈관촬형상 동정맥류 가 관찰되었으나 코일을 이용한 색전술로 성공적으로 치료되었다. 신주위 혈종이나 이식 신의 기능상실의 예는 없었다. 이상의 곁과를 보아 초음파를 이용한 신생검법은 안전하고 정확하게 신생검을 할 수 있 다는 장점이 있고 아울러 기존의 14 gauge 생검침의 이용대신 18 gauge 생검침을 이용하 여도 진단율은 떨어지지 않으며 생검총을 함께 이용하면 생검되는 사구체의 수도 늘릴 수 있어 이식신의 조직학적 변화를 알아내는데 유용한 검사라고 생각된다.
[영문] The medication of cyclosporine for immunosuppression in the renal allograft has always occurred the problem in differentiating cyclosporine toxicity from graft rejection. Therefore, renal biopsy is needed for histologic diagnosis of graft dysfunction. Tissue biopsy of renal allograft definitely provides with the useful information in the management of transplant recipients. The efficacy and safety of this technique are crucial to its use in the fragile population with a solitary functioning transplanted kidney. There are several guiding tools for biopsy, which are computed tomography (CT), ultrasonography and the conventional fluoroscopy as well. Among them, ultrasonography is a simple, safe and effective means of guidence for renal biopsy. Also the advantage of ultrasonographic guidance is to make it accurately determine the biopsy site such as the cortex of transplanted kidney and avoid the vital organ violation. Regarding the needle of renal biopsy, 14 gauge Tru-cut needle has been used for the long time in order to make a histologic diagnosis in kidney, but it often raised the risk of complications. One way of preventing the rick of complications is to use of needles with smaller diameter than the conventional 14 gauge ones. This study is to aim at the usefulness of 18 gauge thin needle biopsy and ultrasonographic guidance in the transplanted kidney and to evaluate the causes of dysfunction of transplanted kidney and incidence of biopsy complications. In this prospective study of 64 renal allograft, we have performed a biopsy using a 18 gauge Tru-cut needle with automatic firing device for easy biopsy under ultrasound guidance. Adequate venal tissues were obtained in 60 patients (93.75%) and there were failure to diagnosis for inadequate specimen in 4 patients (6.25%). Three patients among 4 patients with failure to diagnosis had a very thick fibrous pseudocapsule which prevented the needle from penetrating into the allograft. Histologic diagnosis were obtained in 85 with 64 patients which were chronic cellular rejection: 35, cyclosporine toxicity: 16, recurred original nephropathy: 9, acute vascular rejection: 8, acute cellular rejection: 7, transplant nephritis: 5, chronic vascular rejection: 3, acute tubular necrosis: 2. The mean of total glomeruli number presented in the specimen was 19.53 and the mean of the biopsy frequency was 3.09. And also, the mean number per one renal biopsy was 6.02 and it was sufficient to diagnosis, Hemoglobin, hematocrit following biopsy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ly reduced with pre-biopsy and immediate post-biopsy(p 0.05) but there were not significantly reduced with pre-biopsy and 1 day, 2 day, 3 day after biopsy (p>0.05). BUN, creatinine and blood pressure were not significantly reduced with pre-biopsy and post-biopsy (p>0.05). Macroscopic hematuria occurred in 4 patients(6.25%). Prolonged hematuria ( lasting 24 hours) was seen in one patient and he was diagnosied A-V fistula on renal angiography. He was successfully treated with embolization using coil. There was no demonstrable perinephric fluid collection or loss of function of transplanted kidney. In conclusion, this method for renal biopsy in the transplanted kidney is a simple, safe, and accurate for the histologic diagnosis, allowing the frequent biopsies with wide indications in the transplanted kidney as well as other renal disease. Conclusively I suggest this method as an invaluable tool in the evaluation of renal allograft dysfunction.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5477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