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 26

Cited 0 times in

Relationship between anemia and the risk of sudden cardiac arrest : a nationwide cohort study in South Korea

Other Titles
 빈혈과 급성 심정지 위험성의 상관관계 : 국민건강보험공단 코호트 분석 
Authors
 김인중 
College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Department
 Department of Medicine 
Degree
석사
Issue Date
2020
Abstract
Background: The relationship between anemia and sudden cardiac arrest (SCA) is unclear in the general population, so we assessed it in a nationwide cohort. Methods and Results: We studied 494,948 subjects (mean age, 47.8 years; 245,333 men [49.6%]) with national health check-up data from the Korean National Health Insurance Database Cohort. During a mean follow-up period of 5.4 years, SCA occurred in 616 participants (396 men, 220 women). The incidence rates of SCA increased across the four anemia groups in both men (0.3, 1.5, 5.3, and 4.5 per 1,000 person-years) and women (0.2, 0.5, 0.5, and 1.2 per 1,000 person-years). The SCA risk per 1-unit decrease in hemoglobin (Hb) increased by 21% and 24%, respectively, in multivariable models adjusted for cardiovascular factors, in men (95% confidence interval [CI], 13–29%; P<0.001) and women (95% CI, 13–37%; P<0.001). A negative correlation between QTc interval and Hb level was observed in men, and a trend was observed in women. Conclusions: Anemia was associated with an increased risk of SCA even after accounting for concomitant conditions in a South Korean nationwide cohort. The correlation between anemia and SCA might be explained by an increase of arrhythmic risks, such as QTc prolongation. 서론 : 일반 인구에서 빈혈과 급성 심정지의 관계는 명확하지 않으며 따라서 우리는 국민건강보험공단 표본 코호트 분석을 통하여 이들의 관계를 알아보고자 한다. 재료 및 방법 : 우리는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제공하는 검진을 받은 494,948명을(평균연령, 47.8세; 남성 245,333[49.6%]) 대상으로 연구하였다. 평균 5.4년의 추적조사기간 동안 616명(남성 391, 여성 220)의 대상에서 급성 심정지가 발생하였다. 네 개의 빈혈 군에서 발생한 급성 심정지는 남성(1000인년 당 0.3, 1.5, 5,3, 4,5)과 여성(1000인년 당 0.2, 0.5, 0.5, 1.2)에서 각각 증가하였다. 다변량 모델로 심혈관 위험 인자를 보정하였을 때 급성 심정지의 위험은 헤모글로빈이 1g/dL 감소할 때마다 남성과 여성에서 각각 21%(95% 신뢰구간, 13–29%; P<0.001)와 24%(95% 신뢰구간, 13–37%; P<0.001)로 증가하였다. 남성에서 QTc 간격과 헤모글로빈은 음의 상관관계를 보였다. 결과 : 국민건강보험공단 표본 코호트 분석을 통하여 빈혈이 급성 심정지의 위험을 증가시켰고 수반되는 위험인자들을 보정한 후에도 급성 심정지의 위험은 증가하였다. 빈혈과 급성 심정지의 연관성은 빈혈에 의한 부정맥 위험률 증가 등으로 연관이 있을 수 있으며 이에 대한 추가적인 연구가 필요하다.
Files in This Item:
TA02472.pdf Download
Appears in Collections: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Others (기타) > 2. Thesis
URI
https://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81163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

Li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