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1 369

Cited 0 times in

췌장암 환자의 디스트레스, 극복력, 사회적 지지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Effects of distress, resilience and social support on pancreatic cancer patients' quality of life 
Authors
 김유진 
Issue Date
2017
Description
간호학과/석사
Abstract
본 연구는 췌장암 환자가 암의 질병단계와 다양한 치료과정에서 겪게 되는 디스트레스, 극복력, 사회적 지지, 삶의 질 정도와 상관관계를 파악하고,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요인을 확인 하는 서술적 조사연구이며, 이는 췌장암 환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간호중재개발의 기초자료로 제공하고자 시도된 연구이다. 본 연구의 대상자는 서울에 소재한 일 종합병원에서 췌장암을 진단 받고 다양한 치료 과정에 있는 168명을 대상으로 실시되었다. 자료 수집은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하여 2016년 10월 5일부터 11월 23일까지 실시하였으며. 수집된 자료는 SPSS/Window 20.0으로 분석하였다. 본 연구 대상자는 168명으로 남성이 91명(54.2%)이었고 연령은 58.73±10.59세였다. 질병특성으로는 진단을 받은 시기가 22.97±27.39개월이었으며, 진단 병기는 1기가 42명(25%), 2기가 59명(35.1%)으로 총 97명(60.1%)으로 나타났으며, 치료종류는 138명(82%)이 수술치료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디스트레스 정도는 3.77±2.42점이며, 중증 이상(DT≧4)의 디스트레스군은 73명(43.5%)이었다. 이들의 문제목록 순위는 걱정 57명(78%), 피로 47명(64.3%), 질병관련 치료결정 44명(60.0%), 소화불량과 우울, 두려움이 36명(49.3%) 등의 순이었다. 극복력 정도는 73.21±15.90점이었으며, 사회적 지지는 45.87±9.33점으로 가족지지가 4.46점/5점으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삶의 질 정도는 평균 133.81±21.30점이었으며, 디스트레스(r=-.392, p<0.01)와는 유의한 음의 상관관계가 있었고, 극복력(r=.421, p<0.01)과 사회적 지지(r=.344, p<0.01)와는 유의한 양의 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중회귀분석결과 최종적으로 디스트레스(β=-.361, p=.000), 극복력(β=.237, p=.000), 사회적 지지(β=.238, p=.001), 성별(β=-.154, p=.014), 교육정도(β=.135, p=.031), 질병기간(β=.158, p=.011)이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삶의 질을 40.0% 설명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의 결과를 바탕으로 심리적 고통인 디스트레스를 선별하고 개별 관리해야하며, 극복력을 높이기 위해서 가족이 포함된 사회적 지지망을 만들고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간호중재전략 프로그램과 맞춤형 실무 가이드라인 개발이 필요하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examine the effects of distress, resilience and social support on pancreatic cancer patients' quality of life. The data for this study was collected from October 5th to November 23rd, 2016 at hepato-biliary-pancreatic surgery outpatient department of a tertiary hospital in Seoul. A total of 168 subjects agreed to participate in this study. Data were collected using self-report questionnaires. Statistical methods employed were frequencies, percentages, mean, standard deviation, t-test, ANOVA, Scheffe test, Pearson’s correlation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using the SPSS-WIN 20.0 program. The mean age of the subjects was 58.73±10.59 and 54.2% of them were male. The mean score of distress was 3.77±2.42 where 43.5% of participants experienced severe distress(DT≥4). Among the 37 problem list, the most frequently encountered were worry(78.0%), fatigue(64.3%) and treatment decision(60.0%). The mean scores of resilience and social support were 73.21±15.90 and 45.87±9.93, respectively. The study subjects received greatest support from family members(4.46/range 0-5). There were significant negative correlations between distress and quality of life(r=-392, p<0.01). Resilience(r=.421, p<0.01) and social support(r=.344, p<0.01) showed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s with quality of life. In the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the influencing factors on quality of life were distress(β=-.361, p=.000), resilience(β=.237, p=.000), social support(β=.238, p=.001), gender(β=-.154, p=.014), education(β=.135, p=.031), and diagnosis duration(β=.158, p=.011). These variables explained 40.0% of the variance in quality of life. The results of this study suggest that is a need for a nursing intervention strategy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pancreatic cancer patients. Based on the study findings, psychological distress screening and management should be provided to these patients, and a resilience program and nursing practice guidelines should be developed. Social support network which include family members should be encouraged to strengthen the quality of life of pancreatic cancer patients.
Files in This Item:
T014246.pdf Download
Appears in Collections:
3. College of Nursing (간호대학) > Dept. of Nursing (간호학과) > 2. Thesis
URI
https://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54783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

Link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