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76 0

척추결핵의 전방유합술후 소아와 성인의 후만각 변화에 관한 고찰

Other Titles
 Changes of kyphotic angle between children and adults after anterior intervertebral fusion in spinal tuberculosis 
Issue Date
1991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1980년 1월부터 1988년 12월까지 만 9년간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에서 전방 유합술로 치료한 척추결핵환자중 수술전후, 3개월, 6개월, 1년 및 1년이상의 추시 방사선 사진을 구할 수 있었던 15세이하의 소아 15명, 16세이상의 성인 57명을 대상으로 하였고 후만각(A)을 각 시기별로 측정한바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수술후 소아에서는 1년 10개월 추구 관찰한 결과 평균 후만각 증가는 12.80도였으며 10도이상의 후만각 증가는 66.7%였다. 성인에서는 1년 7개월 추구 관찰한 결과 평균 후만각 증가는 4.65도 였으며 10도이상의 후만각 증가는 24.6%였다. 2. 소아에서는 수술 3개월이내에 후만각이 평균 5.9도 증가하여 이 시기에 가장 큰 변 화를 보였으며, 성인에서는 각 시기별로 비슷한 변화를 보였다. 3. 후만각 증가의 원인은 소아에서는 이식골흡수, 불유합, 전후방 성장 차이로 인한것 이었으며, 성인에서는 이식골흡수, 이식골골절, 불유합, 재발이었다. 4. 이환부위에 따른 후만각 변화는 경추, 흉추, 흉요추, 요추의 순서로 컸다. 5. 이환척추수에 따른 후만각 변화는 수가 많을수록 컸다. 6. 이식골에 따른 후만각은 동종골, 자가늑골, 자가장골외 순서로 더 많이 증가하였고 자가골들과 동종골간에는 모두 통계학적인 차이가 있었다. 7. 골유합 시기는 평균 소아에서는 10.8개월, 성인에서는 6.5개월이었다. 이상의 결과 로 보아 후만각 증가의 위험요인으로서 성장기의 소아, 요추이외의 다른 부위의 척추병소 , 3개이상의 척추를 침범한 경우, 그리고 동종골 이식을 시행한 경우를 들 수 있으며, 후 만각 증가외 주원인은 골유합전의 이식골의 실패로 추정되었고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가능한한 자가골을 사용하고 골유합이 이루어질 때까지 견고한 외고정 및 안정을 취하도 록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특히 소아에서 위험요인들이 복합되어 있을 때에는 전방유합술 후 늦어도 3개월이내에 후방유합술을 시행하는 것이 좋을 것으로 생각된다.
[영문] The cases of 72 patients with spinal tuberculosis who were treated with anterior intervertebral fusion at the Department of Orthopedic Surgery, Yonsei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between Jan. 1980 and Dec. 1988 were reviewed. With available roentgenograms, the kyphotic angles(A) of 15 children below 15 years old and of 57 adults above 16 years old were measured. Results of this study were as follows: 1. The mean increments of the kyphotic angles between postoperation and last follow-up were 12.80 degrees in children who were followed for 1 year and 10 months, and 4.65 degrees in adults who were followed for 1 year and 7 months. The cases with more than 10 degrees increase of kyphotic angle were 66.7% of the children and 24.6% of the adults. 2. The children had a maximal increase of 5.9 degrees during the first three months after the operation, and the adults had a similar increase during the entire period. 3. The causes of the increased kyphotic angle were graft absorptions, nonunions and growth imbalances between the anterior and the posterior part of the vertebrae in children, and graft absorptions, graft failures, nonunions, and recurrences in adults. 4. The mean increments of the kyphotic angles, according to location of the involved lesion, were maximum in the cervical spine, followed by thoracic, thoracolumbar, and lumbar spine. 5. The mean increments of the kyphotic angles were proportional to the number of involved vertebrae. 6. The mean increments of the kyphotic angles according to the graft bone were maximum in the allograft, followed by the autogenous rib, and the autogenous ilium. The statistical difference was significant between the autogenous grafts and the allograft. 7. The mean time of union was 10.8 months in children and 6.5 months in adults. Consequently, the risk factors of the increase of the kyphotic angle were the still-growing children, the lesions involving other than lumbar spine, more than three involved vertebrae, and the use of an allograft. The main cause of the increase of the kyphotic angle will be considered to be graft failure before the union. To prevent graft failure, an autogenous graft should be used as often as possible, along with prolonged external support and rest until complete consolidation. Special attention should be given to posterior spinal fusion in the children with combined risk factors who is at highest risk during the first three months.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5342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