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 942

Cited 0 times in

하부요관결석의 ESWL 치료의 타당성 연구

Other Titles
 (The) appropriateness of extracorporeal shock wave lithotripsy as the first-line therapy for distal ureter stones 
Authors
 변영준 
Issue Date
1999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체외풍격파쇄선눌(ESWL)은 대부분 입원, 마취등이 필요없이 비교적 안전하게 요석을 제거할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요관경하 배석술(URS)이나 요관절석술에 비하여 개개의 요석에 있어서 분쇄여부에 대한 예측의 불확실성과 이에 따른 치료의 장기화 및 요로폐색의 연장등이 그 단점이다. 따라서, 하부요관 결석의 체외충격파쇄석술의 일차적 적용문제는 최근 많은 논란이 되고 있다. 저자는 하부요관 결석환자들에게 일차적으로 체외충격파쇄석술을 시행하는 것이 타당한지를 알기 위하여 1994년 1월부터 1997년 12월까지 연대의대부속 세브란스병원에 내원하여 하부요관결석 환자들을 대상으로 1차 치료로 체외충격파쇄석술, 요관경하배석술(URS) 및 요관 절석술을 시행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1. 하부요로결석 126례를 대상으로 1차적 치료로 시행한 체외충격파쇄석술의성공률은 1회 시행 후 86.50%(109/126), 2회 시행 후 91.27%(l15/126), 3회 시행 후 92.86%(117/176)였다. 2. 하부요로결석의 크기가 10mm 이하인 92례의 경우 체외충격파쇄석술의 성공률은 1회 시행 후 89.13%(82/92), 2회 시행 후 94.57%(87/92), 3회 시행 후96.74%(89/92)였다. 하지만 크기가 10㎜ 이상인 34례의 경우에는 체외충격파쇄석술 1회 시행 후 79.41%(27/34), 2회 시행 후 82.35%(28/34), 3회 시행 후 85.29%(29/34)로서 10mm 이하의 경우보다 현저하게 낮은 성공률을 보였다. 3. 체외충격파쇄석술을 시행한 환자들은 전례에서 마취의 시행이 필요치 않았으며 특별한 합병증 역시 없었 4. 3회까지의 체외풍격파쇄석술로 결석 제거에 실패한 경우는 126례 중 9례가 있었으며 이 중 요관경하 배석술을 시행한 경우는 7례, 하부요관 절석술을 시행한 경우는 2례가 있었다 5. 요관경하 배석술을 1차적 치료로 시행했던 99례의 경우 97.9%(97/99)의 결석 제거율을 보였으며 1㎝ 이상 크기의 결석의 경우 체외충격파쇄석술보다 유의하게 높았다. (p<0.05) 6. 요관경하 배석술을 시행했던 경우 특별히 중한 합병증은 없었다. 이상의 결과론 종합해 보면 분쇄가 용이한 1㎝ 미만의 크기의 결석에 대해서는 환자의 불편이 적고 합병증이 없으며, 비교적 성공률이 높은 체외충격파쇄석술을 1차적인 치료방법으로 택하고 1cm이상의 결석에 대해서는 환자의 상태에 따라 일차적인 치료방법으로 체외충격파채석술이나 요관경하 배석술을 택할 수 있지만, 일차적인 치료방법으로 체외충격파쇄석술을 시행한 경우에는 1회 시술시 결석제거에 실패한 경우 되도록 빠른 시일내에 요관경하 배석술이나 요관 절석술로의 치료 전환이 이루어져야한다고 생각된다.
[영문] Extracorporeal shock wave lithotripsy has the advantage of being safe and relatively comfortable without need for admission and anaesthesia. But compared to URS and ureterolithotomy, unpredictable success of stone fragmentation and resulting delay in definite therapy and prolongation of urinary obstruction with extra medical costs are its disadvantages. Recently controversy exists regarding appropriateness of extracorporeal shockwave lithotripsy as first-line therapy for distal ureter stone. Dlstal ureter stone patients, who presented to Severance hospital between January 1994 and December 1997, were retrospectively studied and following results were obtained: 1. The overal] success rate of ESWL therapy for distal ureter stone was 86.50% after 1' session, 91.27% after 2 sessions, and 92.86% after 3 sessions. 2. For stones less than 1cm in size, success rate of ESWL therapy was 89.13% after 1 session, 94.57% after 2 session, and 96.74% after 3 sessions. For stones greater than 1cm in size, success rate of ESWL therapy was 79.41% after 1 session, 82.35% after 2 sessions, and 85.29% after 3 sessions. 3. No particular complication was noted after ESWL therapy for distal ureter stone 4. Total of 9 cases failed ESWL therapy and among them 7 were treated by URS and remaining 2 were rendered stone free by ureterolithotomy. 5. Patients who underwent URS, stone free rate was 97.9% overall and in those with stone larger than 1 cm in size success rate of URS was significantly higher than ESWL. 6. No patient ,suffered from significant complication after URS therapy From above results, 1 conclude that ESWL should be the first-line treatment for distal ureter stones slzed 1cm or less. But for stones bigger than 1cm choice should be made between URS or ESWL according to the condition of the patient. Even if ESWL were chosen as the first-line therapy, conversion to conventional URS or ureterolithotomy should be carried out if stone fails to fragment after 1 session
Full Text
https://ymlib.yonsei.ac.kr/catalog/search/book-detail/?cid=CAT000000007911
Files in This Item:
제한공개 원문입니다.
Appears in Collections: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Dept. of Urology (비뇨의학교실) > 2. Thesis
Yonsei Authors
Byun, Young Joon(변영준)
URI
https://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6129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