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61

Cited 0 times in

우리나라 의약품 외국인 투자기업의 경영성과 관련요인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The) study of related factors affecting management issues of transnational pharmaceutical corporation in Korea 
Issue Date
1987
Description
보건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우리나라에 진출하고 있는 의약품 외국인 투자기업의 경영성과 관련요인을 구명하기 위하여 최근 3년간 평균 총자본 이익률을 기준하여 경영성과에 따라 A그룹 (흑자기업), B그룹 (누진기업), C그룹 (적자기업) 등 3개 그룹으로 구분, 주요 재무비율에 의한 경영성과와 관리분야별 경영활동을 분석하여 평가 하였다. 분석대상은 국내 총35개 의약품 외국인 투자기업중 아직 영업실적이 없거나 자본재를 도입중인 4개사를 제외하고 영업활동중인 31개사 전수를 대상으로 X**2 - 검정, F - 검정 등의 분석방법으로 경영성과에 영향을 미치는 각 변수의 유의성을 검정하였다. 통계학적 유의성 검정은 95% 또는 99%의 신뢰구간을 가지고 평가하는 것이 일반적인 추세이지만 기업의 경영성과는 모든 경영활동의 복합적요인에 의하여 나타나는 현상이기 때문에 보다많은 유효한 정보를 구명하기 위하여 이 연구에서는 85% 신뢰구간으로 유의성을 검정하였다. 기업의 경영성과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의사결정형태, 경영권의집행, 신제품개발형태, 원료의약품 구입방법등 기업활동에 대한 의사결정 귀속여부 뿐만 아니라 주재원의 인건비 및 부대비용 지급방법, 종사원에 대한 복리후생비 지원정도등과 같은 비용문제도 중요한 요인으로 나타났다. 또한 실험 ·연구직 종사 종업원수, 처방용 의약품과 일반용 의약품의 생산제품 구성비중 처방용 의약품의 비중등이 의미 있는 변수였다. 또한 3그룹간에 99%의 신뢰구간에서 영업기간이 유의한 차이를 보였는데 이는 기업설립 초기 단계에서 발생된 재정적자는 과도기적 현상으로 풀이되었다. 이러한 주요변수 외에도 몇가지 변수들을 검토 하였는데 그중에서 큰 요인으로 관리의 권한을 어떻게 집행하는 지가 중요한 요인이었다. 즉 국내시장에 대해 잘 알고있는 내국인투자가의 의견을 존중하여 의사결정이 이루어지는 기업에서 더 나은 경영성과를 보이고 있음은 앞으로 의약품 외국인 투자기업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잘 보여 주었다. 기술이전 측면에서는 이들 기업들이 단순한 기술이전에 치우치는 경향이 있으므로 경영성과에 큰 영향을 미치지는 않았다. 이들 기업들이 갖는 본래의 목적인 경쟁력확보 및 기술이전 등을 소홀히 하고있기 때문에 이에 대한 유인정책이 강구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 또한 외국인 투자지분의 배당금에 대한 과실송금은 기업이윤이 발생한 상태에서 지급되고 있으나 적자기업에서는 지급되고 있지 않으므로 외국인 투자가의 투자분보상은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는가 의문시된다. 재정 수지면에서의 악순환은 자본력이 미약한 내국인 투자가에 대한 경영압박을 가져와 또 다른 불안요인을 안게 될것으로 생각된다. 한편, 현재 일부 의약품 외국인 투자기업들은 경영성과면에서의 다소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점차 개선의 가능성을 안고 있으므로 기업스스로 경영성과를 호전시키려는 노력이 다른 어떤정책적 대안보다 제일 중요하다는 점이 지적되었다.
[영문] At the end of 1986, total thirty five corporations had various degree of foreign investment in Korea. Thirty one corporations were qualified to the test conditions. Four corporations could not be fit into the test doe to the lack of sales in the market. Out of thirty one, twenty five corporations had sales during the period of 1984 - 1986. The rest had only 1 or 2 years in sales. The subjects an divided into three classes band on the financial factor: the profit return on the capital. Class A corporation represents the one which shows plus return. Class C represents the corporation that shows below minus 0.1% return on the capital. Class B corporation drops in between Class A and Class C(0% to minus 0.1%). The result shows the initial financial difficulty could be overcome by upgrading management skills and developing local resources in a timely manner. The study is done based on X**2-test (cross-tabulation) and F-test (Discriminate analysis). It is a general practice that the statistic examination of significance provides the confidence lever of 95% or 99%. In order to facilitate broader factors, this study also allows the confidence level of 85% ; because many internal and external factors affect the business results. This study focuses on three areas. First, the managerial factors are analyzed : decision - making process, managerial authority, execution pattern, new product development, raw material procurement. Second,,the financial factors are considered : expatriate's payroll, benefit program and supporting cost, local employee's payroll and benefit program cost. Finally, the significant factors are the number of R & D employees and the production cost of presoription medicine relative to the cost of non-prescription medicine. At the confidence level of 99%, each class shows significant difference in the business outcome mainly resulting from the duration of sales activities. This sales factor supports the fact that the early financial deficit ought to be a transition phenomenon. Besides many factors mentioned above several other factors are analyzed. Among them, the most significant factor is the corporation execute the delegation of authority between two parties. The foreign partner who respects the idea and experiences of Korean partner gains more profit than the others who does not consult with their Korean counterpart. This direction is strongly suggested for the upcoming foreign investors. In the view of technology transfer, most foreign parties prefer to limit their technology transfer to the minimum level. So, it does not contribute much to the business growth and cannot be seen as a proper way to introduce competitiveness and technology transfer in Korean market, which should be the main purpose of foreign investment. Considering such reasoning, it is desirable to assist the price policy which promotes open transfer of competitiveness and technology. when the corporation is in deficit at the beginning stage, the payment of dividend cannot be given. Therefore, it is questionable how the investment compensation of foreign party has been accomplished. Moreover, the vicious circle of financial difficulty brings about more managerial pressure on the domestic investors. In conclusion, despite the initial difficulties, the foreign investors in Korean market could gain a favorable return in the long run by making an effort to bring their management know-how in a way that improves total productivity. Unless this effort comes firsts, any government grant will be in vain.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6839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4. Graduate School of Public Health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비공개 원문입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