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79 1

저소득 재가노인의 신체적 기능, 우울 및 사회적 지지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

Other Titles
 Effect of physical ability, depression and social support on quality of life in low income elders living at home. 
Authors
 임은실 
Issue Date
2003
Description
간호학과/석사
Abstract
[한글]x 본 연구는 저소득 재가노인의 신체적 기능, 우울 및 사회적 지지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을 파악하여 이들의 삶의 질 증진을 위한 간호중재 개발의 기초자료를 마련하기 위해 시도된 서술적 상관관계 연구이다. 자료수집은 2002년 10월 1일부터 11월 15일까지 원주시의 M복지관을 이용하는 65세 이상 저소득 재가노인을 임의표집 하여 142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연구 진행은 첫 번째 방문시 면담법으로 구조화된 질문지를 이용하여 자료수집을 하였고, 두 번째 방문시 신체적 기능을 측정하였다.대상자의 신체적 기능을 알아보기 위한 연구도구로는 건강관련 체력 측정, Barthel Index를 이용한 ADL, Lawton & Brody(1969)에 의해서 개발된 IADL 등이 이용되었다. 우울은 기백석(1996)에 의해 표준화된 한국판 노인 우울 척도 단축형 도구, 사회적 지지는 장숙아(2000)가 시설노인을 대상으로 개발한 사회적 지지 도구를 재가노인에게 적합하도록 수정하여 사용하였다. 삶의 질은 노유자(1986)가 개발한 삶의 질 도구로 측정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SPSS/PC+를 이용하여 분석하였으며, 기술적 통계, t-test, ANOVA, 상관관계, 단계별 회귀분석의 통계방법을 이용하였다. 본 연구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1. 대상자의 일반적 특성중 성별은 남자 25.4%, 여자 74.6%로 여자가 많았으며, 연령은 75세 이상이 53.6%로 평균 연령은 75.67세였고, 월수입이 25만원 이하인 노인이 50.8%로 나타났다.2. 신체적 기능 중 체력상태는 7점 만점 중 평균 2.85점으로 평균 Rohrer 지수는 160.08, 악력은 18.99kg, 의자에서 앉았다 일어서기는 10.18회, 윗몸앞으로 굽히기는 6.08cm, 눈뜨고 한발 들기는 12.27초, 6m 걷기 속도는 9.48초, 계단오르기는 30.63초였다. ADL은 100점 만점 중 평균 93.94점이였고, ADL점수가 100점인 대상자는 35.2%를 차지하였다. IADL은 12점 만점 중 평균 9.48점이였고, IADL점수가 12점인 대상자는 29.6%였다. 3. 우울 점수는 평균 11.11점으로 우울 점수가 10점이상인 대상자는 69.7% 이였다.4. 대상자는 평균 3.18명으로부터 지지를 제공받았고, 사회적 지지 점수는 12점 만점 중 배우자 7.95점, 자녀 7.27점, 형제 4.21점, 친구 6.42점, 이웃 5.25점으로 나타났다. 5. 삶의 질은 220점 만점에 평균 120.07점이였다. 6. 삶의 질과 우울(r=-.651, p<.01)은 유의한 역상관관계가 있었고, IADL(r=.545, p<.01), 체력상태(r=.454, p<.01), 수면상태(r=.338, p<.01), ADL(r=.335, p<.01), 여가활동(r=.285, p<.01), 본인이 지각하는 건강상태(r=.275, p<.01), 배우자 지지(r=.264, p<.01)간에 유의한 정상관관계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7.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정도는 우울(42.4%), IADL(13.4%), 수면상태(3.9%), 체력상태(3.3%), ADL(1.7%), 배우자지지(1.3%), 여가활동(1.1%)의 순서였으며 이들 요인이 모두 합하여 삶의 질의 분산의 67.0%를 설명하였다. 결론적으로 본 연구에서 삶의 질에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는 우울, IADL, 수면상태, 체력상태, ADL, 배우자지지, 여가활동으로 확인되었다. 따라서 저소득 재가노인의 우울을 감소시킴으로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정서적 간호중재 프로그램이 필요하다고 사료되며 신체적 기능, 수면상태, 배우자지지, 여가활동도 삶의 질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으로 노인 대상자 사정시 포함시켜야 할 중요한 요인으로 사료된다.
[영문] In this descriptive correlational study, the focus was on the effects of physical ability, depression and social support on quality of life. The participants were 142 people, 65 years of age or over with low incomes. They lived at home but frequently visited the M social welfare center in Wonju, Korea. Convenience sampling was used. Each participant was visited twice, the first time to collect data through one-to-one interviews and the second, to measure physical ability. The following instruments were used: Barthel Index for ADL, the IADL scale developed by Lawton & Brody (1969), the Geriatric Depression Scale Short Form-Korea Version standardized by Gi Baek Suk (1996) and the social support scale by Jang Sook A (2000), adopted for use with elderly people in institutions and amended for use with elders at home. Quality of life was measured using the scale developed by You Ga No (1986). Data were analyzed with descriptive statistics, t-test, ANOVA, Pearson correlation coefficient, and stepwise multiple regression using the SPSS PC+ program. The results of this study are summarized as follows :1. Comparing gender, there were more women (74.6%) than men (25.4%). Mean age was 75.65 years but 53.6% were over 76. 50.8% of the Aged earned less than 250,000 won. 2. Physical fitness had a mean score of 2.85 out of 7 points. The mean for the Rohrer scale was 160.80, for grip strength 18.99 kg, getting up and down off a chair, 10.18 times, forward bending, 6.80 cm, one leg stand, 12.27 seconds, 6m walk velocity, 9.48 seconds, and stair climbing, 30.63 seconds. The mean ADL score was 93.34 out of 100, and 35.2% scored 100 points. The mean IADL score was 9.48 out of 12, and 29.6% scored 12 points. 3. Depression scores averaged of 11.11 and 69.7% had a score of 10 or more.4. Support was provided by an average of 3.18 people. Mean social support score for spouse was 7.95, for children, 7.27, for siblings 4.21, for friends, 6.42, and for neighbors, 5.25.5. The average of the quality of life score was 120.07 out of 220.6. Quality of life scores correlated negatively with depression scores (r=-.651, p<.01) and positively with IADL (r=.545, p<.01), physical fitness (r=.454, p<.01), sleep status (r=.338, p<.01), ADL (r=.335, p<.01), leisure activity (r=.285, p<.01), perceived health status (r=.275, p<.01), and spouse support (r=.264, p<.01).7. Variables significantly influencing quality of life were depression (42.4%), IADL (13.4%), sleep status (3.9%), physical fitness (3.3%), ADL (1.7%), spouse support (1.3%), and leisure activity (1.1%). These variables explained 67.7% of the variance in quality of life In conclusion, factors identified as affecting quality of life were depression, IADL, sleep status, physical fitness, ADL, spouse support, and leisure activity. Nursing intervention programs developed to reduce depression in elders should include physical fitness, ADL, spouse support, and leisure activity. These factors must be assessed when planning nursing interventions to reduce depression and improve quality of life in elders at home.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8307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3. College of Nursing (간호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