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33 0

소아에서 발병한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의 만성 합병증

Other Titles
 Chronic complications in children with insulin dependent diabetes mellitus 
Authors
 유난희 
Issue Date
1999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소아연령에서 발병하는 당뇨병은 주로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으로서 췌장에서의 인슐린 분비의 결핍으로 당대사 장애가 초래되어, 생존하기 위해서는 외부에서 인슐린을 주사해야 한다. 인슐린의 주사로 급성 대사성 합병증의 빈도는 줄어든 반면 혈당조절 상태에 따라 만성 합병증이 많이 초래된다. 우리나라는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의 발생율이 세계에서 가장 낮은 나라중의 하나지만 최근 수년사이 계속 급증하고 있는 추세이며 이에따라 소아에서 발병한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의 만성합병증의 빈도가 늘어나고 있으나 현재까지 이에 대한 문헌적 근거가 부족한 상황이다. 본 연구에서는 1980년도 이후로 본원에서 인슐린 당뇨병으로 진단받은 환아들중 만성합병증에 이환된 환아들을 대상으로 통하여 만성합병증의 위험인자, 즉 당뇨의 조절상태, 당뇨의 이환기관, 미세알부민뇨의 배설율에 따른 합병증의 빈도에 대해 알아보고자 하며 소아기에 진단된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의 특징 및 소아기에 진단된 인슐린 의존성 당뇨병에서의 만성 합병증의 특징에 대해 규명하고자 하였다. 총 72몇의 환아들중 32명(44.4%)에서 당뇨병성 신증이 발생하였고, 7명(9.7%)에서 망막증이 발생하였으며 9명(12.5%)에서 신경증이 발생하였다. 당뇨병의 이환기관이 길수록, 혈당 조절상태가 나쁠수록 합병증의 빈도가 증가함을 알 수 있었다. 알부민의 배설율이 정상인 경우와 미세 알부민뇨가 발생한 경우를 비교 하였을 때 미세 알부민뇨가 있는 경우에 당뇨의 이환기관이 길었으며 평균 당화 혈색소치가 높아 소변에서 알부민뇨의 존재가 신증 뿐만아니라 망막증이나 신경증을 초래할 수 있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음을 알수 있었다. 이환기관에 따른 합병증의 빈도를 줄이기 위해서는미세알부민뇨의 조기 진단 및 혈당조절에 대한 보다 적극적인 치료 방법이 필요하다. 또한 체계적인 교육을 통하여 당뇨병의 합병증을 줄이고 삶의 질을 높이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할 것으로 사료된다.
[영문] Insulin dependent diabetes mellitus is the predominant type of diabetes in children, and since the disturbance in glucose metabolism occurs from decreased or absent insulin secretion from the pancreas, insulin injection is necessary for survival. Insulin therapy has been shown to decrease the incidence of acute metabolic complications, but depending on the glucose control level, the incidence of chronic complications could be increased. Korea has one of the lowest incidence of IDDM in the world, but in the recent years, there has been a rapid increase in its incidence and the associated chronic complications. There is, however, an insufficient data until present to support this phenomena. In this study, 72 diabetic children who were diagnosed as IDDM and evaluated how many complications has been developed. THe known risk factors such as the diabetic control status, the duration of the disease, and the excretion rate of microalbuminuria wrer correlated with the incidence of the complications, and this study aimed to clarify the characteristics of the IDDM and the chronic complications in the children. Among 72 patients diabetic nephropathy developed in 32 (44.4%), retinopathy in 7 (9.7%), and neuropathy in 9 patients(12.5%). It showed that the longer duration of the disease and the poor control of blood glucose lovel were associated with the higher incidence of the complications. Compared to the patients with normal albuminexcretion rate, the patients with microalbuminuria had longer duration of the disease and higher glycated Hb level. As a reselt, microalbuminuria was shown to be a reliable indicator of the development of diabetic retinopathy and neuropathy as well as nephropathy. In order to reduce the complications related to the disease duration, a study needs to be proposed to design an early detection of microalbuminuria and a more effective for glucose control. Furthermore, proper education in diabetes may be the most important factors in reducing complications and improving the quality of life in deabetic children.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6015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