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관상동맥질환 환자들에서 스트레스와 관상동맥 협착 간의 관계

Issue Date
1998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본 연구의 목적은 관상동맥질환 환자들에서 스트레스 지각 및 스트레스 반응과 관상동맥의 협착 간의 관계를 알아보는 데에 있다. 본 연구는 심장내과에서 관상동맥협착증으로 진단된 환자 101명을 대상으로 하였다. 스트레스 지각 및 스트레스 반응은 스트레스지각 척도(Global Assessment of Recent Stress Scale) 및 스트레스반응 척도(Stress Response Inventory)에 의해 평가되었다. 생물학적 변수로는 관상동맥조영술상 관상동맥의 직경, 이환된 병변의 수, 혈중 저밀도지단백질-콜레스테롤, 총콜레스테롤 및 고밀도지단백질-콜레스테롤치가 측정 되었다. 대인관계의 변화 및 전반적 스트레스 지각점수는 관상동맥의 협착정도와 유의한 양성 상관성을 보였다. 그러나 일반적 신체증상은 관상동맥 협착정도와 유의한 음성상관성을 보였다. 대인관계의 변화 및 일상생활의 변화유무와 관련된 스트레스지각점수는 각각 이환된 병변의 수와 유의한 양성 상관성을 보였다. 충동공격적 행동은 이환된 병변의 수와 유의한 음성 상관성을 보였다. 일상생활의 변화 유무와 관련된 스트레스 지각점수는 혈중 저밀도지단백질-콜레스테롤치 및 총콜레스테롤치와 각각 유의한 양성 상관성을 보였다. 이상의 결과는 스트레스 인자에 대한 지각은 관상동맥의 협착정도, 관상동맥의 협착 병변의 수, 혈중 저밀도지단백질-콜레스테롤치 및 총콜레스테롤치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높음을 시사한다. 한편 일부 스트레스 반응은 상기 생물학적 변수들에 대해 긍정적 혹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나 일관성 있는 결과를 보여주지 못하였다. 따라서 스트레스인자에 대한 지각을 변경시키는 전략이 관상동맥의 협착을 최소화하거나 예방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영문] The object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 between stress and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in 101 patients with coronary artery diseases. Global assessment of recent stress(GARS) scale and stress response inventory were used to measure perception for stressors and stress responses. Biological variables such as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and the number of the affected lesions on coronary angiography, serum low density lipoprotein-cholesterol(LDL), high density lipoprotein-cholesterol(HDL) and total cholesterol were measured in all the subjects. Scores of perceived stress related to changes in relationship and overall global scores on GARS scale had significantly positive correlation with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On the other hand, scores of percieved stress related to changes in relationship and changes or no changes in routine had significantly positive correlation with the number of the lesions. Scores of perceived stress related to change or no change in routine also positively correlated with serum level of LDL-cholesterol and total cholesterol. In contrast, general somatic symptoms negatively correlated with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Impulsive-aggressive behavior negatively correlated with the number of the lesions. However, impulsive-aggressive thinking positively correlated with LDL-cholesterol. The above results suggest that perception for stressors may negatively affect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the number of the lesions, serum LDL-cholesterol and total cholesterol. However, some stress responses showed inconsistent effect on the above biological variables. Thus, strategies designed to modify perception for stressors and some stress responses are likely to help the patients minimize the extent of coronary artery stenosis and prevent the diseases.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5815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