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버스운전기사의 요통발생요인에 관한 연구

Title
 버스운전기사의 요통발생요인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f risk factor related to back pain in bus drivers 
Issue Date
1997
Publisher
 연세대학교 대학원 
Description
치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버스운전기사의 요통경험률울 알아보고 일반적 요인, 근무환경요인, 스트레스증상과 요통유무와의 관련성, 요통군의 특성과 의자에 앉은 자세를 알아보고 근무환경 개선과 요통의 포괄적인 재활치료를 위한 기초자료로 이용하기 위하여 연구를 시행하였다. 조사대상은 시내버스 운전기사 98명이며 기간은 1997년 5월 1일부터 5월 25일 사이에 실시하였고 조사방법은 조사 목적을 위해 고안된 자기기입식 설문지를 이용하였고, 이중 요통군 10명과 비요통군 10명은 앉은 자세에서 요추를 단순방사선으로 촬영하였다. 수집된 자료의 분석은 SAS를 이용하여 χ**2 검정과 t- 검정, 로지스틱 희귀분석을 이용하였으며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전체 조사대상의 요통경험률은 66.3%이었다. 2. 요통의 원인은 장시간 앉아 있기 때문이라고 응답한 사람이 전체 요통군 65명중 51명으로 78.5%이었다. 3. 운전석 의자에서 전달되는 진동을 자주 또는 계속적으로 느끼는 군에서 요통이 의미있게 높았다(p<0.05). 이외의 근무환경요인은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4. 요통군과 비요통군의 스트레스점수가 요통군에서 유의하게 높았다(p<0.05). 5. 여러 요인 중에서 연령, 운전경려그 의자의 진동, 규칙적인 운동 여부, 스트레스점수와 요통유무와의 관계를 로지스틱 희귀분석을 시행한 결과 의자의 진동과 스트레스점수가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나타냈다. 6. 요통군과 비요통군에서 운전시 습관적 자세의 요추전만각도의 평균은 각각 7.6±14.9도, 16.5±8.7이고 편안히 앉은 자세의 요추전만각도의 평균은 요통군이 10.8±13.7도이고 비요통군에서 18.9±9.6도로 요통군의 요추전만각도가 비요통군 보다 더 적게 나타났으나 두 군간에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이상의 결과로 볼 때, 직업적으로 운전을 하는 사라은 적합하지 않은 의자를 사용하거나 좋지 않은 습관적 자세, 진동이나 그밖의 요인에서 기이하는 스트레스로 인해 요통이 만성화 될 수 잇다. 그러므로 요통의 관리를 위해서는 요추를 적절하게 지지해 줄 수 있 는 의자 설치, 휴식기간의 연장 등과 같은 근무환경 개선과 조기 진단 및 적절한 치료와 함께 스스로 관리할 수 있게 하는 요통교육을 포함한 포괄적인 재활치료가 필요하리라 사료된다.
[영문]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determine causes of low back pain in bus drivers who usually work in long sitting and to find the relationship of back pain wirh general characteristics and work environmental characteristics, strss symptoms, to compare lordosis angle of habitual driving posture and resting posture in low back pain group and non-low back pain group, and to use this result as a basis for improvement of work environment and comprehensive rehabilitative management of low back pain. Ninty-eight bus drivers were selected from the membership of an urban transit union in Seoul. These informations were collected from May 1,1997 to May 25, 1997 by mens of structured questionnaires and X-ray findings. These data were analyzed by x**2 test, t-test, logistic regression using SAS. The major results were as follows: 1. 66.3% of bus drivers were found to be experiencing back pain. 2. 78.5% of low back pain groups answered that major cause of low back pain was due to long sitting. 3. The group with experiences of frequent or contonuous vibration had more low back pain.(p<0.05) There were no significant differences among other work environmental factors. 4. Average stress score was significantly heigher with low back pain than without it.(p<0.05) 5. The results of the logistics regression analyses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 vibration from seat and stress score between the variables.(p<0.05) 6. Averaged lordosis angle of habitual driving posture was 7.6±14.9 degrees in low back pain group, 16.5±8.7 degrees in non-low back pain and averaged lordosis angle of resting sitting posture was 10.8±13.7 degrees in low back pain, 18.9±9.6 degrees in non-low back pain group but the difference in mean lordosis angle of two groups was not statistically significant. The results of this study indicate that professional drivers developed chronicity of low back pain due to unfit seat, poor habitual posture ahd stress from vibration or other risk factors. Therefore, there is need to improve work environment, i.e. enough resting, to set a seat to support lumbar spine properly and to provide comprehensive rehabilitation program including early diagnosis, proper treatment and education for self help management.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25569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2. College of Dentistry (치과대학) > 석사
Yonsei Authors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비공개 원문입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