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성인 급성 백혈병의 생존 기간에 관한 연구

Title
성인 급성 백혈병의 생존 기간에 관한 연구
Other Titles
(A) study on the survival in adult acute leukemia
Issue Date
1985
Publisher
연세대학교 대학원
Description
의학과/석사
Abstract
[한글] 성인에 있어서 급성백혈병은 과거 그 예후가 극히 불량하고 치료성적이 만족스럽지 못한 질환으로 알려져 있었다. 그러나 cytosine arabinoside, anthracycline antibiotic등의 새로운 항암제의 개발 및 다양한 복합요법의 시도와 혈소판 수혈,항생제등 보조요법의 발달에 따라 아직 소아의 치료 성적에는 못미치지만 관해율의 증가 및 생존기간의 연장을 가져오고 있다. 저자는 1979년 1월부터 1983년 12월까지 만 5년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부속 세브란스 병원에 입원하여 최소한 1회 이상의 복합관해유도요법을 받았던 성인 급성백혈병 환자 115예를대상으로 완전관해율 및 생존기간과 이에 영향을 미치는 예후인자들을 고찰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총 115예중 남자가 60예, 여자가 55예로 성별간의 차이는 없었다. 또한 특별한 호발 연령은 없었으나, 20세에서 49세 사이가 81예로 전체의 70%를 차지하였다. 급성골수성백혈병 (AML)대 급성임파구성백혈병 (ALL)의 비는 1 .67:1이었다. 관해유도요법으로 완전 관해가 유도되었던 환자는 모두 61예 (53%)로 AML 32예 (44%), ALL 29예 (685) 였다. 완전관해된 총 61예의 생존기간의 중앙치는 12개월(350일 이었다. AML의 경우 2년 생존율은 56.1%로서 ALL의 47.6%보다 다소 높은 경향을 보였으나 통계학적 의의는 없었다. 관해유지기간의 중앙치는 AML의 경우 6개월로 ALL의 5개월에 비해 다소 긴 경향을 보여주었다. 생존기간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 예후인자들로서는 완전관해 여부, 관해유지기간 외에 연령, 성별, 망막 출혈등의 출혈, 혈청 알부민치, 치료 시작시 감염증등으로 관찰되었는바, 즉 15-20세의 젊은 연령층, 남자, 출혈환자, 낮은 알부민치를 보인 환자, 감염증이 동반된 환자에서 예후가 불량하였으며, 역시 완전관해예, 관해유지기간이 길었던 환자에서 생존기간이 길었고, FAB분류에 의한 M 1형이 M 2형에 비해 생존기간은 다소 길었다. 한편 혈액학적소견, 장기종대, 신경계 침범 및 복합유도요법 투여 회수등은 생존기간과 상관관계가 없었다. 사망이 확인된 총 62예의 사인별 분류를 보면, 감염증이 46예 (74%)로 가장 많았으며, 이중 거의 대부분(95%)이 폐염 및 패혈증이었다. 23예 (37%)는 출혈로 인하여 사망하였으며, 이중 12예(52%)는 감염증과 동반된 경우로서 결국 감염증은 전체 사망예의 94%에서 직접 혹은 간접적으로 관련이 있었다. 출혈중 뇌출혈은 16예로서 전체 출혈의 69%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영문] One hundred and fifteen adults with acute leukemia who had been treated with at least one course of combination chemotherapy by the Severance Hospital between January 1979 and December 1983 were included in this study for evaluation of survival and prognostic factors . Survival time was calculated from the date of initiation of induction chemotherapy to the date of death or to the date of last follow-up or to hugust 3Lt L984 those living at the time of analysis. Survival datas were analyzed by actuarial method . Factors such as sex, age, clinical and hematological characteristics, responses to treatment and treatment modalities were analyzed to attain possible prognostic informations. The results obtained are as follows : 1. Age and sex distribution were even statistically. The ratio of number of patients with AML to those with ALL was 1.67 : 1. 2. Complete remission was achieved in 61 (53%) patients; 44% in AML and 68% in ALL. 3. The median duration of remission in complete responders were six months (180 days) in AML and five months(160 days) in ALL. 4. The median survival of those achieving complete remission was twelve months (350 days), and using actuarial method, the predicted two-year survival was 56.1% in AML and 41.6% in ALL. There was no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AML and ALL. 5. A study of prognostic factors in this series of patients gave a better prognosis for complete responders, patients with extended remission duration, female patients and patients wish Ml type in contrast to those with M2 type. Age between fifteen and twenty, hemorrhage such as retinal hemorrhage, serum albumin level lower than 3.5 gm% and infection on admission were adverse factors to sunrival. 6. Infection was the most common cause of death(74%) and pneumonia and sepsis accounted for 95 percent of infection. twenty three (37%) patients died of hemorrhage and twelve (52%) patients of them were considered to be infected also. Sixteen (69%) patients succumbed of cerebrovascular hemorrhage. Based on these evaluations, there seemed to be a possibility for improving responses to treatment and for prolongation of survival with more pertinent, aggressive combination chemotherapy and more complete supportive cares.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5784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1. College of Medicine (의과대학) > 석사
Yonsei Authors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