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일도시에서 근무하는 경찰관의 stress요인분석

Title
 일도시에서 근무하는 경찰관의 stress요인분석 
Other Titles
 Analysis of factors affecting stress of policemen in a large city 
Issue Date
1989
Publisher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 
Description
보건학과/석사
Abstract
[한글] 본 연구는 경찰관이 경험하는 스트레스의 정도를 파악하여 그 요인을 규명함으로써 이 에 대한 해결책과 예방책을 강구하는데 유용한 과학적인 기초자료를 제공하기 위하여 시 도된 기술적 연구이다. 연구대상은 1989년4월 10일부터 22일에 걸쳐 서울시에 소재하고 있는 경찰서, 치안본부 , 지·파출소. 경찰병원에 입원해 있던 경찰관, 교육기관에 근무하고 있는 경찰관 220명 을 대상으로 임의로 선택하였다. 연구도구는 문헌고찰, 사전조사와 선행연구를 기반으로 본 연구자가 작성한 질문지를 사용하였다. 수집된 자료는 전산통계처리하여 경찰관의 일반적 특성은 실수와 백분율로, 스트레스요 인의 측정은 평균값과 표준편차로 분석하였고 일반적 특성과 스트레스요인간의 유의성 검 증을 위해 t-test와 ANOVA를 적용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1. 조사대상자인 경찰관이 느끼는 스트레스 정도는 평균평점 3.40으로 비교적 높게 나 타났으며, 사회문제에서 4.06으로 스트레스를 가장 많이 받고 있었으며 업무와 관계된 문 제 3.84, 경제문제 3.66, 개인문제 3.23, 대인관계문제 3.17, 가정문제 2.45의 순위였다. 2. 스트레스를 가장 많이 받는 요인은 "업무량의 특수로 인하여 근무시간이 일정치 않 은 것"이라고 응답한 항목이 4.36으로 가장 높았고 "여론에 자주 오르는 경우"는 4.25, " 타직종에 비해 낮은 봉급"은 4.24, "여가생활의 결여" 4.22, "업무시간의 과중"은 4.20, "사회인식의 부족"은 4.10 "경찰이란 직무상의 어려움을 이해하여 주지 않음"은 4.06이었 다. 3.대상자의 일반적 특성과 스트레스요인간의 관계에서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 인 것은 근무경력, 근무기관, 동기, 근무기능이었다. 가. 근무경력별 스트레스정도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여 근무경력 5년미만군 (3.49±0.365)이 5년-10년미만군(3.23±0.463)보다 스트레스를 더 많이 느끼고 있었다(P< 0.10). 나. 근무기관별 스트레스정도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여 경찰국에 근무하는 경찰관(3.64±0.307)이 치안본부에 근무하는 경찰관(3.27±0.418)보다 많은 스트레스를 가지고 있었다(P<0.05). 다. 경찰관이 된 동기에 따른 스트레스정도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여 적성에 부합해서 경찰관이 되었다고한 대상자(3.56±0.304)가 가장 스트레스를 많이 느꼈고 자 기의지의 실현을 위하여 경찰관이 되었다고 응답한 대상자(3.28± 0.394)가 스트레스를 가장 낮게 느낀 것으로 나타났다(P<0.05). 라. 근무기능별로 본 스트레스정도는 통계학적으로 유의한 차이를 보여 보안(교통)과 ( 3.55±0.367)에 근무하는 경찰관이 가장 스트레스가 높았고 정보과(3.21±0.321)에 근무 하는 경찰관이 가장 낮은 스트레스를 느꼈다(P<0.05). 결론적으로 경찰관은 높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으며 특히 사회문제와 업무와 관계된 문제에 더 높은 스트레스를 받고 있었다. 따라서 경찰관의 스트레스에 대한 정신보건면의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하겠다.
[영문] This study was survey research providing scientific data which were useful in the solution and prevention of policemen's stress through understanding the contributing factors. 220 policemen were selected randomly. They all worked for the educational institute of the policemen's, who were in police station, national police hospital admitted patient's, the head quarters of national police, and the police box in Seoul from April 10 to April 22, 1989. The self-administered questionnatre was designed to consider documents, pre-test, and preceeding research. Data were analyzed using the actual number and percentage in personal characteristics; mean and standard deviation in identifying the factors of stress using spss; applied T-test and ANOVA to examine significance related to personal characteristics and factors of stress. The results were as follow. 1. The mean score of the stress was 3.40 which was comparatively high. To put it concretely, policemen had stress from social problems (4.06), related to job (3.83), financial problems (3.66), personal problems (3.23), interpersonal problems (3.17) and family problems (2.45). 2. Factors which influenced the highest stress were irregular office time which was caused by the speciality of their work (mean score 4.36), frequently misrepresentation by mass media (4.25), lower pay than other jobs (4.24), lack of rest time (4.22), overwork (4.20), lack of social understanding (4.10), occupational difficulty (4.06). 3. The relationship of personal characteristics and factors of stress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due to differences in duration of work, institute of work, motivation and function of work. 1) The degree of stress according to the duration of work was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policemen who worked less than 5 years (3.49±0.365) and felt more stress than policemen who worked from 5 to 10 years(3.23±0.463) (p<0.10) 2) The degres of stress according to the institute of work showed a statistically significant difference in policemen who worked at the police station (3.64±0.307) and felt more stress than policemen who worked at the head quarters of national police (3.27±0.418) (p<0.05). 3) Depending on one's motivation to be a policemen who selected that job because of vocational aptitude felt the highest depress of stress(3.56±0.304) and policemen who selected that job because of career choice felt the lowest degree of stress (3.28±0.394) (p<0.05). 4) The degree of stress according to the function of work was also statistically significant in policemen who worked at the public safety division felt the highest degree of stress and policemen who worked at the intelligence division felt the lowest degree of stress (3.21±0.321) (p<0.05). In conclusion, policemen felt more stress when facing social problems and problems related to their job. There fore, one recommendation is to prepare policemen to manage stress through use of mental health principles.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5430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4. Graduate School of Public Health (보건대학원) > 석사
Yonsei Authors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