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ited 0 times in

폐결핵환자의 중단퇴록 위험요인 및 퇴록후 치료 행태 분석

Title
폐결핵환자의 중단퇴록 위험요인 및 퇴록후 치료 행태 분석
Other Titles
Factors determining default of TB treatment and curative behaviour after the default
Issue Date
1983
Publisher
연세대학교 대학원
Description
간호학과/석사
Abstract
[한글] 본 연구는 폐결핵 중단퇴록자의 중단위험요인 및 퇴록후 치료형태를 알아보고자 시행하 였다. 조사대상은 서울시 강서구 보건소에서 1981년 1월 1일부터 1982년 6월 30일 사이에 중 단퇴록한 총265명 중 108명을 완치퇴록한 총1,673명 중 118명을 계통적 표본추출방법으로 선택하여 대상으로 하였다. 연구자료는 결행관리 기록표와 가정방문을 통한 면접을 통하여 구하였다. 조사내용은 성, 연령, 직업, 학력, 경제상태, 환자와 가구주와의 관계, 혼인관계, 주위 결핵환자 유무 등이었고 그외 초회X-선 및 객담검사 결과, X-선 및 객담 추구검사 횟 수, 치료의 적합성여부, 등록전 치료 유무, 약에 대한 부작용 등이었다. 또한 중단퇴록군 의 중단이유 및 퇴록후 치료행태등도 조사하였다. 분석은 중단퇴록자와 완치퇴록자를 비 교하여 Odd ratio를 구하고 X**2검증을 하였다. 1) 중단퇴록군의 위험요인들은 남자, 중학교 이하의 학력, 경제상태 하 및 상, 환자가 가구주인 경우, 주위에 결핵환자가 있는 경우등이었고 그외에 초회 양성 객담검사 성적, X-선 및 객담추구검사의 횟수부족, 부적합한 치료, 긴 과거 치료기간 등이었다. 2) 중단이유 중 가장 많은 이유가 「결핵증상이 없기때문」이었다, 중단퇴록후 39.1%가 치료를 받았으며 대부분 약국을 이용하였다. 3) 퇴록후 치료여부를 결정하는 인자는 환자나 보호자의 중학교이하의 학력, 하급의 경 제상태 등이었다.
[영문] This study was conducted to identify factors determining default of tuberculosis patient who were registered to the government health center and their curative behaviour after the default. For this study 108 out of total 265 defaulters and 118 out of 1673 cure-discharged patients registered at an urban health center from January 1, 1981 to June 30, 1982 were selected by a systematic sample with random start. Information was collected from both defaulters and cure-discharged and compared them with a concept developed in the case-control method in epidemiology. The records of patients kept in the health center and questionnaire for an interview were used to obtain necessary information. The questionnaire items were consisted of sex, age, occupation, education, economic status, relation with head of household, marrital status, history of contacts with other tuberculosis patients, initial X-ray and sputum smear findings after the default. The major findings of the study were summarized below. 1. The major factors determining the default were identified as male sex, below middle school education, low & high economic status, head of the household, contact history with other tuberculosis patients, initial positive sputum smear, inadequate follow up X-ray and sputum smear test, inadequate drug intake and long preregistered treatment history. 2. The most frequent reason for default was "because symptoms were subsided". A total of 39.1% of defaulter continued tuberculosis treatment mostly with the drugs purchased directly from the drug store. 3. Among defaulters, below middle school education of both patients and their family members, low economic status were leading factors that discontinue the after the default.
URI

http://ir.ymlib.yonsei.ac.kr/handle/22282913/115282
Appears in Collections:
2. 학위논문 > 3. College of Nursing (간호대학) > 석사
Yonsei Authors
사서에게 알리기
  feedback
Fulltext
교내이용자 서비스로 제공됩니다.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